조희연, 북에 ‘서울-평양 교육교류사업’ 제안한다

김영란 기자 | 기사입력 2019/02/11 [14:25]

조희연, 북에 ‘서울-평양 교육교류사업’ 제안한다

김영란 기자 | 입력 : 2019/02/11 [14:25]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이 북 교육당국에 서울-평양 교육교류사업을 제안한다.

 

서울시교육청은 12~13일 금강산을 방문하는 '판문점 선언과 평양공동선언 이행을 위한 2019 새해맞이 연대모임'(연대모임)의 교육 분야 대표 중 한명으로 조희연 교육감이 참석해 북 교육당국에 '서울-평양 교육교류사업'을 제안할 예정이라고 11일 밝혔다.

 

서울시교육청은 한반도 정세와 남북관계 진전 상황, 사업의 성격, 실무협상 진척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탄력적으로 사업을 운영할 것이라며 서울-평양 교육교류사업을 다음과 같이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평양 교육교류사업역사유적 공동탐방 전통문화 공동체험 한반도 생태환경 공동체험 교육기관 상호탐방 교육자 공동학술대회 학생 교육여행 학생 예술 활동 교류 학생 스포츠 교류 학생 '과학어울림' 활동 직업교육 교류 등 10개 세부사업으로 구성됐다.

 

조희연 교육감은 북이 이번 사업 내용을 긍정적이고 적극적으로 검토, 수용해 서울-평양 교육교류사업이 활발하게 진행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 보안법철폐 2019/02/11 [15:18] 수정 | 삭제
  • 글믄 좋겠지만 보안법으로 걸면 우짤라고 겁없이 들이대시남 ?
남북관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