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대진연과 윤석열 총장 면담 불허

대학생통신원 | 기사입력 2019/12/07 [15:05]

검찰, 대진연과 윤석열 총장 면담 불허

대학생통신원 | 입력 : 2019/12/07 [15:05]

 

지난 4일 한국대학생진보연합의 '검찰개혁, 적폐청산 촛불하나 대학생 실천단'(이하 '촛불하나실천단')은 대검찰청 윤석열 검찰총장의 면담을 요청했다. 하지만 5일 검찰 측은 면담을 불허한다는 통보를 했다.

 

6일, 촛불하나 실천단 김민정 단장은 검찰측 관계자 2명과 만나 왜 불허를 했는지에 대한 대화를 나누었다.

 

검찰 측 관계자는 "윤석열 총장은 총장의 자리에 있는 것이기 때문에 모든 수사 과정을 하나하나 세세히 알 수 없다. 우리도 열심히 하고 있다. 지켜봐 달라"라고 해명을 했다.

 

이에 김민정 단장은 "황교안 내란음모와 나경원 자녀 비리를 제대로 수사하지 않고 있는 것은 명백한 선택적 수사다. 선택적 수사를 할 게 아니라 제대로 수사를 해야 한다"라고 요구했다.

 

면담 불허의 결정적 이유는 "윤석열 총장이 모든 것을 알 수 없기 때문에 윤석열 총장과 면담을 진행할 수 없다"인 것으로 보인다고 김민정 단장은 말했다.

 

한편, 촛불하나 실천단은 7일까지 실천 활동을 통해 진보개혁 세력을 하나로 모으는 데 온 힘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