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평] 국가 위기도, 법도 아랑곳하지 않는 태극기 부대

김영란 기자 | 기사입력 2020/02/21 [14:24]

[논평] 국가 위기도, 법도 아랑곳하지 않는 태극기 부대

김영란 기자 | 입력 : 2020/02/21 [14:24]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 49조에는 보건복지부 장관이나 지자체장은 감염병 예방을 위해 흥행, 집회, 제례 또는 그 밖의 여러 사람의 집합을 제한하거나 금지할 수 있다고 나와 있다.

 

안정세를 보이던 코로나19가 대구 신천지 교회에서 확진환자가 나온 뒤에 대구, 경상북도, 경상남도, 제주도, 광주에 이르기까지 전국적 범위로 확산되고 있다.

 

특히 대구지역에서는 시민들이 최대한 야외 활동을 줄이고 100여 년 만에 처음으로 성당 미사를 취소하는 등 확산을 막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이번 주말에 서울 시내에서 예정돼 있던 실내외 행사들도 주최 측이 자체적으로 취소하고 있다.

 

이런 움직임은 코로나19가 더 이상 전파되지 않기 위해, 서로를 배려하는 성숙한 시민의식의 발로라 할 수 있다.

 

21, 박원순 서울시장은 긴급 브리핑을 열고 감염병에 취약한 어르신들 보호하기 위해 시민 운집이 많은 서울광장, 청계광장, 광화문광장 사용을 금지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에 시민들은 박 시장의 조치에 대해 선제적 예방조치라며 SNS를 통해 환영 의사를 밝히고 있다.

 

그런데 문재인 하야 범국민투쟁본부22일 예정대로 집회를 강행할 의사를 내비치고 있다는 언론보도가 나오고 있다. 경향신문은 범투본 관계자가 서울시의 집회 금지 발표와 관계없이 주말 범투본 집회를 그대로 진행할 계획이라며 코로나19 확산으로 광화문 광장 사용이 어려워지면 다른 장소에서 집회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또한 우리공화당 역시 최종판단하겠지만 여전히 집회를 열 계획이라고 한다.

 

이에 대해 누리꾼들은 제발 생각 좀 하고 살라”, “이 상황에 무슨 집회가 집회냐. 민폐도 보통 민폐가 아니군”, “도대체 뭐 하자는 거지? 질본이나 정부는 피똥 싸고 있는데 나 아닌 다른 국민의 생명은 개, 돼지보다 못한건가? 이건 특정세력의 음모 냄새까지 난다. 단지 나 혼자 생각인가?”라며 이들의 행태를 비판하고 있다.

 

보통의 사람들이라면 나라가 어려운 상황에 처하면 힘을 합쳐 나라의 위기를 극복하려고 힘을 모은다.

 

그런데 전광훈 목사를 위시한 문재인 하야 범국민투쟁본부나 우리공화당은 나라의 위기 상황을 마치도 남의 일인 양 여기고 있다.

혹여 코로나19 위기상황을 더 악화시켜 자신들이 무엇인가 더 얻고자 하는 의도가 있는 것은 아닌지 우려스럽다.

 

나라의 위기도, 법도 무시하는 이들은 과연 어느 나라 사람들인지 묻지 않을 수 없다.

 

  • 하나님 까불면 죽어 20/02/21 [21:18] 수정 | 삭제
  • 전광훈목사가 어떤사람이든가요 하나님도 까붊면 죽는다고 했든사람이 아니든가요?
  • 하루에 한 댓글 달기 운동 전개 중입니다 20/02/22 [11:21] 수정 | 삭제
  • ▶ 자주시보가 새 단장을 하니 구 자살한국당 구더기들이 지네들 살 곳이 아닌 줄 알고 모조리 사라져버렸다. 자주시보 독자는 심성이 좋아 미래자살당으로 이름을 바꾸어도 아무도 씹어 돌리지 않으니 반박할 일도 없고 그렇다고 칭찬할 수도 없으니 지네들이 살기에 적합한, 냄새나고 더러운 동네를 찾아간 모양이다. ▶ 자주시보를 애용하시는 독자 여러분, 자주시보의 발전과 기자분들에게 용기를 북돋워 주기 위해 매일 댓글 하나씩 달아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을 자주 달아주시던 독자분께서는 매일 3개씩 달아주시면 고맙겠습니다. 댓글은 서로의 의견을 보기 위함이지 남의 의견만을 보기 위한 게 아닙니다. 짧은 댓글이라도 매일 달아주는 노력은 귀찮을 수도 있고, 긴 댓글은 힘들 수도 있습니다. 댓글은 서로 나누는 사회 참여 활동이고 우리 사회를 윤택하게 합니다. 귀하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천재일우와 독박 20/02/23 [19:13] 수정 | 삭제
  • ▶ 사이비 교주, 미래자살당 구더기들과 몇몇 신도들이 물렁물렁한 대가리를 좀 굴린 모양이다. 신천지 교회에서 갑자기 확진자가 늘어난 건 그런 결과로 나타난 것이고, 범국민투쟁본부의 광화문 집회 강행도 결국 코로나 19 둑을 터트려 총선에서 정부 여당을 떠내려 보내겠다는 의도다. 이들에게는 천재일우와 같은 기회를 맞은 것이다. 하지만 그게 천재일우가 될지 독박을 쓰게 될지는 두고 보면 안다. 그래도 우리공화당과 민주노총은 집회를 취소했으니 그나마 정신줄을 완전히 놓지는 않은 모양이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