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삼지연시 산림녹화사업 활발히 진행

박한균 기자 | 기사입력 2020/07/01 [10:01]

북, 삼지연시 산림녹화사업 활발히 진행

박한균 기자 | 입력 : 2020/07/01 [10:01]

▲ 북 매체 메아리는 1일 “최근 삼지연시 안의 일꾼들과 근로자들이 원림녹화사업을 군중적으로 벌려 시가의 면모를 보다 일신시켜나가고 있다”라고 보도했다.  

 

북이 '산림복구전투' 2단계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최근 삼지연시에서 원림녹화사업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북 매체 메아리는 1일 “최근 삼지연시 안의 일꾼들과 근로자들이 원림녹화사업을 군중적으로 벌려 시가의 면모를 보다 일신시켜나가고 있다”라고 보도했다.

 

매체는 “일꾼들과 근로자들은 북부 고산지대의 특성에 맞게 부식토 깔기, 물주기를 비롯한 공정별 작업을 기술 규정의 요구대로 하면서 봇나무(자작나무)들의 사름율을 최대한 높이었다”면서 “불리한 기후조건에서도 시원림사업소 종업원들은 천수국, 나팔꽃 등 수만 포기의 꽃모를 하나같이 실하게 키워 시 안의 곳곳에 설치된 화단들에 옮겨 심었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매체는 “가두인민반원들은 삼지연천, 허항천과 공원, 유원지들에 많은 나무를 심고 새로 조성한 수만㎡의 잔디밭에 대한 비배관리를 알심있게(야무지게) 하였다.

 

이외에도 삼지연들쭉음료공장, 천지원, 백두산종합박물관 등 시 안의 공장, 기업소의 종업원들도 백두산지구의 기후풍토에 맞으면서도 관상적가치가 있는 나무들과 화초들을 구내에 심었다고 한다.

 

한편 북 언론매체에 따르면 북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012년에 식수절(식목일)인 3월 2일에 직접 나무를 심는 모습을 공개하면서 전 군중적인 나무심기운동을 적극적으로 장려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그해 5월 ‘국토관리총동원운동열성자대회’를 소집하고 “10년 안으로 벌거숭이산을 모두 수림화하라”라고 지시한 바 있다.

 

북은 2015년 2월, 김정은 위원장이 산림 황폐화가 심각하다며 지시한 ‘산림복구전투’(산림조성사업) 1단계 사업을 시작했다.

 

현재 북은 나무 심기와 묘 재배기술 도입 등을 바탕으로 한 1단계 사업을 완료(2017년)하고, 2018년부터 2024년까지 2단계 사업을 완료한 목표로 하고 있다.

 

김정은 위원장은 지난해 신년사에서 “산림복구전투 2단계 과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며 원림녹화와 도시경영, 도로관리사업을 개선하고 환경오염을 철저히 막아야 한다”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지난해는 산림조성, 묘목 생산, 종자확보, 심은 나무 가꾸기, 산사태 및 산불 예방공사 등과 함께 양묘장 현대화와 과학화를 목표로 했다.

 

지난 6월에는 삼지연시가 있는 북의 양강도 북부 고산지대에 비타민나무 숲을 대대적으로 조성할 수 있는 전망이 열렸다고 노동신문이 보도하기도 했다.

ㅇㅇㅇ 20/07/01 [10:42] 수정 삭제
  VOA에 북한이 중국에 인터넷으로 화장품을 팔고 있다는 기사를 보고 올립니다. 보통 수출이라고 하면 자동차 부품, 여러 기계 부품을 만들어서 수출하는걸 생각하기 쉽습니다. 그런데 사람은 자동차, TV, 냉장고, 세탁기 이런 물품에만 관심이 있는게 아니라 건강과 관련된 건강식품에 관심이 많습니다. 그래서 북한이 비타민, 여러 천연 식물, 한약 이런 것을 가공해서 중국에 수출하는 것을 고려해 볼만할꺼 같고

수출 제품 형태로는 북한이 중국 보다 노동력이 싸기 때문에 만약 비타민제 원료를 북한에서 모두 만들수 있다면 북한에서 다 만들고 원료가 없다면 중국에서 원료를 수입해서 북한의 값싼 노동력으로 비타민제를 만들어서 수출하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천연 식품은 비타민 나무, 아로니아 열매 같은걸 장기적으로 먹을수 있게 동결건조 방법을 써서 의약품 형태로 팔면 되고 한약은 한국에 가루 한약 이라고 있는데 동결건조 개별포장 형태로 장기적으로 먹을수 있게 만들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UN제제 문제는 화장품 수출이 되는거 보니까 중국의 FDA 같은 곳에서 북한의 생산 시설과 원료를 허가 받으면 수출할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어떤 형태의 건강보조식품이 있는지는 인터넷에 //// 아이허브 ///// 검색하면 미국 건강보조식품 사이트로 어떤 형태 종류 건강보조식품이 있는지 알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ㅇㅇㅇ 20/07/01 [10:57] 수정 삭제
  UN제제가 있어도 북한과 중국이 얼마든지 경제협력을 할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중국은 인건비가 올라서 값싼 노동력이 필요한 제품 공장은 베트남 필리핀 동남아 값싼 노동력이 있는 나라로 가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저는 UN제제는 북한과 중국이 밀수로 수출 수입을 하든지 중국이 내수제품으로만 쓰던지 북한에서 만들어진 부품을 사용한 제품을 미국을 제외한 나라만 수출하는 방식으로 제제를 피할수 있고 북한 국경 근처 낙후된 동북지방에 북한 관련 공장들이 생긴다면 낙후된 중국 동북지방 발전에도 도움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로그인 후 글쓰기 가능합니다.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