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삼지연시 3단계 공사 연일 혁신 이루고 있어”

김영란 기자 | 기사입력 2020/08/05 [16:00]

북 “삼지연시 3단계 공사 연일 혁신 이루고 있어”

김영란 기자 | 입력 : 2020/08/05 [16:00]

북은 올해 10월 10일까지 삼지연시 꾸리기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북의 매체 ‘메아리’가 5일 삼지연시 꾸리기 3단계 공사에서 연일 혁신을 이루고 있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삼지연시꾸리기 3단계 공사에 참가한 돌격대원들이 포태동종합진료소와 포태원골조 및 내외부 미장 공사를 짧은 기간에 결속하였다”라고 보도했다.

 

매체는 공사 지휘관들이 일별로 공정계획을 구체적으로 세우고 노력절약형, 자재절약형 공법을 적극적으로 받아들여 건설의 질과 속도를 다 같이 높였다고 소개했다.  

 

매체는 포태원건설을 맡은 돌격대원들은 기초공사와 골조공사를 20여 일 동안에 끝냈으며, 내외부 미장 공사도 짧은 기간에 마무리했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지금 이들은 삼지연시를 산간문화도시의 전형으로 훌륭히 꾸리는 데 이바지하기 위해 자신의 모든 것을 다 바쳐가고 있다”라며 분위기를 전했다.

 

지난해 북에서 대표적인 건축물로 꼽는 것 중의 하나가 삼지연 시이다. 

 

북은 지난해 12월 2일 삼지연읍지구 준공식을 하면서 2단계 공사를 끝냈다. 공사 후에 삼지연읍을 삼지연 시로 승격하며 동 이름을 새롭게 바꿨다. 북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는 정령을 통해 삼지연시의 동을 ‘광명성동, 베개봉동, 봇나무동, 이깔동, 백두산밀영동, 리명수동 5호물동, 신무성동, 포태동, 무봉동’으로 편재했다. 

 

또한 올해 1월 북은 삼지연시 거리를 구획별로 ‘봇나무거리, 밀영거리, 청봉거리, 리명수거리, 못가거리, 베개봉거리’로 명명했다.

 

두 달 후면 삼지연시 꾸리기 사업이 끝난다. 지난해 공개한 삼지연읍지구 모습은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모든 공사가 끝났을 때 삼지연시가 어떤 모습을 보일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ㅇㅇㅇ 2020/08/06 [09:04] 수정 | 삭제
  • 언론 보도에 의하면 북한의 술과 남한의 설탕이 물물교환을 준비하고 있다고 하던데 저는 꼭 되고 앞으로 더욱 활성화 되었으면 하고요.
    (그러나 술은 이성을 약화 시키고 난폭하게 만들고 위암 간암 치매 ..등등 여러 질병을 일으키고 몸에 나쁘기 때문에 북한 체제 안정과 인민의 건강을 위해서 북한 내에서 술을 권장하는 문화는 주의 하고 술은 수출용으로 써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저는 북한이 술 생수 뿐만 아니라 앞으로 GMO 콩으로 북한의 대표 음식 콩으로 만든 인조고기를 여러 나라에 추출하는건 어떨까 하네요. 한국 중국 일본 다 미국의 GMO 식품을 수입하고 있고 수출 해당 나라의 식품 관리하는 기관에 식품 원료, 생산시설 환경, 가공품 안전검사...등등 다 합격하면 정식으로 수출할수 있을꺼 같고 제가 북한 인조고기(콩 고기)가 좋은 수출 상품이 될수 있다고 하는 이유는 요즘 콩고기가 소고기 돼지고기 붉은육류의 대장암을 피할수 있고 포화지방이 없어서 심혈관질환에 안전하고 제니스테인이 많아서 암과 노화 억제에 좋다고 해서 세계적으로 콩고기가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북한의 외화수입을 위해서 콩을 대량수확 할수 있는 GMO 콩을 연구하고 기존 인조고기 뿐만 아니라 햄버거 패드용 콩고기 개발 같은 여러 세계 나라의 콩고기 종류를 보고 콩고기를 다양화 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 ㅇㅇㅇ 2020/08/05 [16:59] 수정 | 삭제
  • 미국과 협상에서 북한의 핵 입장에 대한 제 개인적인 생각 추가.

    저는 거짓말은 나쁘지만 핵에 대해서는 거짓말을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미국도 북한이 영변 외에 핵시설은 매우 작은 수준이고
    핵무기는 조잡한걸 몇개 가지고 있다고 하면 미국도 안 믿겠지만 미국은 북한을 더욱 강하게 UN제제 할수 있는 100% 증거를 확보하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미국이 북한의 핵시설이 강선과 몇몇 곳에 있다고 의문을 제기해도 북한이 맞다고 하기전까지는 확인되지 않은 미국의 일방적인 주장입니다. 저는 어쩌면 미국측 대표가 북한과 비공개 회담에서 영변외 핵시설과 핵무기 수를 묻고 북한의 진실된 답변을 통한 증거를 확보하기 위해서 녹음기 까지 들고 갈지도 모른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2017년 북한이 사진으로 공개한 핵폭탄과 수소폭탄은 무엇이냐? 라고 미국이 물으면 북한은 협상용을 위한 모형 사진 이였다고 하고 또 북한의 핵실험 지진파에 대해서 북한의 별도 논리를 만들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북한이 원하는 미국이 북한을 핵보유국으로 인정하고 핵군축협상 같은건 어렵다고 생각하고 미국에 핵능력을 최대한 거짓말로 숨겨서 ,CVID 명분과 미국에 핵시설 위치 정보를 주지 않고 어떤 방식으로든 제제를 조금씩 약화 하고 NPT에 가입하지 않으면 북한은 언론을 통해 이스라엘 처럼 핵보유국이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북바로알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