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 “북한 핵 문제, 대북 제재로 해결할 수 없어”

김영란 기자 | 기사입력 2021/06/06 [09:53]

푸틴 “북한 핵 문제, 대북 제재로 해결할 수 없어”

김영란 기자 | 입력 : 2021/06/06 [09:53]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4일 (현지 시각) 북한을 압박하고 대북 제재를 강화하는 방법으로는 북한 핵 문제가 해결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푸틴 대통령은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리고 있는 국제경제포럼(SPIEF)의 뉴스통신사 대표회의에 참석해 북한 핵 문제 해법을 묻는 조성부 연합뉴스 사장의 질문에 이처럼 대답했다. 

 

푸틴 대통령은 “북한 주민의 안전을 보장한 뒤 인내심과 조심스러운 태도를 가지고 접근해야만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라며 “해법은 북한을 질식시키거나 더 많은 제재로 때리는 데에 있지 않다”라고 강조했다.

 

푸틴 대통령은 “최근 몇 년간 조금씩 비핵화를 위한 행보가 있었고, 북한 지도부가 건설적인 태도를 보였다”라면서 “그 후에 미국을 비롯한 국가들이 약속을 포기한 것처럼 보였다”라고 주장했다. 

 

푸틴 대통령은 “러시아는 북한과 국경을 맞대고 있는 이웃 국가이며, 남·북·러 경제사업이라는 구상도 갖고 있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또한 푸틴 대통령은 중국과의 협력 관계는 강화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푸틴 대통령은 “러·중 관계는 전례 없는 수준으로 발전해왔다. 공통의 관심사가 많다”라며  항공우주 및 달 탐사, 원자력 등 첨단기술 분야 등을 꼽았다.  

 

푸틴 대통령은 러시아와 중국이 앞으로도 양자 협력을 활발히 하는 한편, 국제무대에서도 전 세계의 안정성을 보장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했다.

똥개에게는 그에 맞는 의사소통 방식을 사용해야 2 21/06/06 [13:29] 수정 삭제
  예를 들면, 맨해튼, 워싱턴 DC, 주 수도와 대형 도시, 실리콘밸리 등 주요 공단, 휴스턴 등의 우주센터, 핵무기 저장고나 발사대, 100개 정도의 원자력 발전소, 트럼프가 잘 다니는 포르노 배우, 플레이보이 모델이나 오줌싸기 창녀들이 모여 사는 건물 등 미국이 절대 손상을 입고 싶어 하지 않는 장소를 빠짐없이 일일이 거명해야 한다. 대통령이나 국방장관 등 그 누구의 판단에 의존하지 말고 그곳에 사는 모든 이들을 동원해야 비로소 똥개를 길들일 수 있다.

옛날 똥개들은 핵무기 자체를 겁냈지만 요즘 똥개는 핵무기보다 자국민의 지지도를 더 겁낸다. 즉, 트럼프처럼 구석에 처박히면 아무런 존재 가치가 없어지니 지지층이라 할지라도 절대 믿을 수 없는 게 요즘 실태다. 경고 후에는 대통령이나 그 꼬봉의 헛소리를 빌미로 무조건 수십 발 쏴버리면 상황이 우세로 변하게 되어 있다. 이랬다고 대응하면 바로 수백 발을 날려 보내면 된다. 물론 그다음은 수천 발이 될 것이다. 자국을 이런 지경으로 만들어 놓고 살아남을 똥개 정치인은 하나도 없다.

조선의 경우 대북 제재 하나만으로도 미국을 멸망시킬 충분한 건수가 되고, 조선 지도자가 세 번이나 만나줄 때까지 뭐 했냐며 책임을 물을 수도 있고, 최후통첩용 친서는 벌로 읽었냐며 책임을 전가할 수도 있다. 아니면 싱가포르나 하노이에서 같이 똥 눌 때 한 말을 잊었냐고 뒤집어씌워도 된다. 확인할 필요도 없고 확인할 사람도 없다. 아무튼, 상대는 인간이 아니라 똥개이므로 이 기준을 벗어나면 말하는 자신이 헛소리하게 되므로 조심해야 한다.
똥개에게는 그에 맞는 의사소통 방식을 사용해야 1 21/06/06 [13:29] 수정 삭제
  똥개들에게 인간처럼 건설적인 이야기나 그들이 싸재낀 똥을 치우는 일을 언급하는 건 난센스다. 그런 게 통한다면 처음부터 똥을 싸재끼지도 않는다. 똥개를 길들이는 건 몽둥이를 집어 들거나, 달려가서 몽둥이로 내려치거나, 잡아서 솥뚜껑을 열어 짤짤 끓는 물을 보여주거나, 잘 타오르는 숯불을 향해 집어 던지려고 몇 번 흔들어야 가능하다.

미국 똥개를 혼내주려면 자주 국가에 이런 인물이 있어야 하는데 러시아, 중국, 조선 모두 선량한 사람밖에 살고 있지 않고, 특히, 동물 애호가들만 살아 지금까지 똥개를 제대로 길들여보려고 나서는 사람이 없었다. 푸틴 대통령도 시리아 전쟁에 숨어서 개입하며 께방 놓는 오바마를 향해 그렇게 지랄을 떨면 미국을 30분 만에 박살 내 버리겠다고 경고한 적이 있고, 조선 지도자가 분노와 화염 발언을 하는 트럼프를 향해 반드시 불로 다스리겠다고 한 적은 있었지만 모두 말로만 해서 실패했다.

똥개들에게 경고할 때는 말로만 해서는 씨알이 먹히지 않고 반드시 똥개 눈으로 확인하고, 피부로 느낄 수 있는 걸 보여주면서 해야 한다. 예를 들어, 미국 동부, 서부, 남부 인근에는 넓은 바다가 있으니 그곳에 수소폭탄 뭉게구름이 솟아오르게 해 핵폭풍, 지옥불 같은 2억 도의 온도, 방사성 낙진 등 볼 수 있는 모든 걸 보도록 만들어주고 이야기해야 한다. 특히, 그것이 어디를 향하고 있는지 이야기해 주어야 한다.
3차대전이필요하지.... 21/06/07 [16:02] 수정 삭제
  러시아/중국/조선/이란/쿠바/시리아/베네수웰라&&같은반미반서방국들이
극초음속핵미사일로미국색기들을비롯한서방국가들을초토화해잿더미로만들고새로운국제질서를세워야돼....
로그인 후 글쓰기 가능합니다.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