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최고인민회의 종료..김여정·조용원·박정천 국무위원회 위원으로 보선

김영란 기자 | 기사입력 2021/09/30 [11:49]

북한 최고인민회의 종료..김여정·조용원·박정천 국무위원회 위원으로 보선

김영란 기자 | 입력 : 2021/09/30 [11:49]

▲ 이번에 새로 보선된 국무위원회 부위원장과 위원들.   

 

김여정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부부장이 29일 열린 최고인민회의 제14기 제5차 회의(이하 최고인민회의) 2일 회의에서 국무위원회 위원으로 보선됐다. 

 

노동신문은 30일 최고인민회의 2일 회의에서 ‘5.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고려항공총국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가항공총국으로 함에 대하여’와 ‘6. 조직 문제’를 다뤘다고 보도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최고인민회의 2일 회의에서 시정연설 ‘사회주의건설의 새로운 발전을 위한 당면 투쟁방향에 대하여’를 했다.

 

신문은 “최고인민회의 대의원들과 방청자들은 빛나는 예지와 정력적인 사상이론 활동으로 우리식 사회주의건설을 새로운 발전단계에로 상승시키고 우리 인민에게 보다 행복하고 문명한 생활을 마련해주기 위한 당과 공화국정부의 정책적 과업들을 명철하게 밝혀주시는 김정은동지의 강령적인 시정연설을 진지하게 청취하였으며 무한한 격정과 흥분에 넘쳐 열렬한 박수로 전적인 지지 찬동을 표시하였다”라고 보도했다.

 

또한 신문은 “전체 참가자들은 우리 공화국의 전반적 발전을 위한 위대한 투쟁방침을 필승의 기치로 높이 추켜들고 국가와 인민 앞에 지닌 무거운 책임과 사명을 다함으로써 활기찬 전진과 역동의 시대를 열어나가는 데 이바지할 굳은 결의를 가다듬었다”라고 덧붙였다.

 

신문은 먼저 이날 최고인민회의 대의원들이 1일 회의(28일)에서 논의한 1~3 의제를 토론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신문은 “회의에서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최고인민회의 법령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시, 군발전법을 채택함에 대하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청년교양보장법을 채택함에 대하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인민경제계획법을 수정보충함에 대하여》가 대의원들의 전원찬성으로 채택되었다”라고 알렸다.

 

신문은 참가자들이 다섯 번째 의제를 토의하고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최고인민회의 결정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고려항공총국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가항공총국으로 함에 대하여’를 만장일치로 채택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최고인민회의는 여섯 번째 의제인 조직 문제를 다뤘다. 

 

먼저 국무위원회 부위원장, 위원들을 소환, 보선했다.

 

신문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 동지의 위임에 따라 국무위원회 제1부위원장이며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위원장인 최룡해 대의원의 제의에 의하여 박봉주 동지를 국무위원회 부위원장에서 소환하였다”라고 보도했다. 

 

새로운 국무위원회 부위원장으로 김덕훈이 보선됐다.

 

김재룡·리만건·김형준·리병철·김수길·김정관·김정호·최선희가 국무위원회 위원에서 소환됐으며 새로운 국무위원회 위원으로 조용원·박정천·오수용·리영길·장정남·김성남·김여정이 보선됐다. 

 

그리고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 위원들을 소환, 보선했다.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위임에 따라 태형철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과 박명철 위원을 소환하고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으로 강윤석이, 위원으로 문철·박인철·한종혁·김정순·맹경일이 보선됐다. 

 

중앙재판소 소장으로 차명남이 보선됐다.

 

그리고 최고인민회의 부문위원회 성원들도 소환, 보선됐다. 

 

법제위원회 위원장으로 장정남이, 위원으로 우상철·안금철·김승찬이 보선됐다. 

 

외교위원회 위원장으로 김성남이 위원으로 김성룡·김호철·서호원·김성호가 보선됐다.  

 

예산위원회 위원장으로 오수용이, 위원으로 리재남·박지민·김창남이 보선됐다. 

 

최룡해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위원장이 폐회사를 하고 이틀에 걸친 최고인민회의를 마쳤다. 

 

신문은 “최고인민회의 제14기 제5차 회의는 우리식 사회주의를 전면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한 성스러운 투쟁에서 인민의 대표, 혁명의 지휘성원으로서의 무거운 책무를 다해나갈 참가자들의 비상한 혁명적 자각과 열의 속에 진행되었다”라고 전했다.

북바로알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