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당 중앙위 전원회의 개최..5개년 성과 이어질 과업 토의

박한균 기자 | 기사입력 2021/12/28 [10:32]

북한, 당 중앙위 전원회의 개최..5개년 성과 이어질 과업 토의

박한균 기자 | 입력 : 2021/12/28 [10:32]

 

▲ 북한이 27일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4차 전원회의를 개최했다.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4차 전원회의가 27일에 시작했다고 노동신문이 28일 보도했다.

 

노동신문은 “김정은 동지께서 당 중앙위원회 정치국의 위임에 따라 전원회의를 사회하시었다”라며 이같이 전했다.

 

신문은 “전원회의에서는 2021년도 주요 당 및 국가정책집행 정형(실태)을 총화하고 사회주의건설의 새로운 발전기를 열어나가기 위한 우리 당과 인민의 투쟁을 승리의 다음 단계에로 강력히 인도하는 전략 전술적 방침과 실천행동 과업들을 토의 결정하게 된다”라고 설명했다.

 

이날 전원회의에는 당 중앙위 위원, 후보위원이 참가했으며, 당 중앙위 부서 일꾼들, 성, 중앙기관, 도급 지도적 기관과 시·군, 중요공장·기업소 책임일꾼들, 해당 중요부문 일꾼들이 방청했다.

 

신문은 “전원회의는 상정된 의정들을 승인하고 토의사업에 들어갔다”라고 전했다.

 

앞서 북한은 지난 1일 당 중앙위 제8기 제5차 정치국 회의에서 12월 하순 당 중앙위 전원회의를 소집하기로 한 바 있다.

 

당시 북한은 이번 전원회의가 2021년도 주요 당 및 국가정책의 집행 정형을 총화하고 새 년도 사업계획들을 토의 결정하기 위해 소집된다고 설명했다.

 

당 전원회의는 대내외 주요 정책을 논의·의결하는 회의체로, 북한은 전원회의를 통해 국가경제발전5개년 계획 수행 첫해를 분석·평가하고 내년 국정운영 방향을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

전원회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