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미국 대결적 자세 취한다면 더욱 우리는 강력하고 분명하게 반응할 것”

김영란 기자 | 기사입력 2022/01/14 [10:21]

북한 “미국 대결적 자세 취한다면 더욱 우리는 강력하고 분명하게 반응할 것”

김영란 기자 | 입력 : 2022/01/14 [10:21]

“미국이 기어코 이런 식의 대결적인 자세를 취해나간다면 우리는 더욱 강력하고도 분명하게 반응하지 않을 수 없다.”

 

북한 외무성 대변인이 14일 담화를 통해 북한의 극초음속미사일 시험발사를 문제 삼는 미국에 경고했다. 

 

대변인은 “미국은 또다시 우리의 자위권행사를 걸고 들며 도발적으로 나오고 있다”라면서 “미국이 우리의 합법적인 자위권행사를 문제시하는 것은 명백한 도발로 되며 강도적 논리”라고 주장했다.

 

대변인은 “최근 우리가 진행한 신형무기개발사업은 국가방위력을 현대화하기 위한 활동일뿐 특정한 나라나 세력을 겨냥한 것이 아니며 그로 하여 주변 나라들의 안전에 위해를 끼친 것도 전혀 없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럼에도 불구하고 미국은 우리의 정당한 해당 활동을 유엔안전보장이사회에 끌고 가 비난 소동을 벌이다 못해 단독제재까지 발동하면서 정세를 의도적으로 격화시키고 있다”라고 미국의 행태를 짚었다. 

 

대변인은 조 바이든 행정부가 말로는 외교와 대화를 언급하지만 실제로는 대북고립압살정책에 집요하게 매달리고 있다고 주장했다.

 

대변인은 “국가방위력 강화는 주권국가의 합법적 권리”라면서 “우리는 정정당당한 자기의 권리를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