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북한 기관 5곳 독자제재

김영란 기자 | 기사입력 2022/04/02 [09:59]

미국, 북한 기관 5곳 독자제재

김영란 기자 | 입력 : 2022/04/02 [09:59]

미국이 1주일 만에 또다시 북한에 대한 추가 독자제재를 했다. 

 

미 재무부 해외자산통제실은 1일(현지 시각) 북한의 로케트공업부와 조선승리산무역회사, 합장강무역회사, 운천무역회사 등 5개 기관을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개발에 관여했다며 제재명단에 추가했다. 

 

미국의 대북 독자 제재는 올해 들어서 네 번째이다. 앞서 미 국무부는 3월 25일 러시아와 북한에 있는 5개 개인과 기관에 대한 제재를 발표했다. 

 

미국의 제재 대상에 오르면 미 기업 및 미국인이 소유한 법인과의 거래가 모두 금지된다. 그리고 미국의 제재 대상과 거래하는 개인과 기업도 제재 대상이 될 수 있다.

 

한편 미국 정부의 대북제재에 앞서 일본 정부도 각의(우리의 국무회의 격)를 열어 북한의 핵과 미사일 개발에 관여한 러시아 4개 기관과 러시아 국적자 3명, 북한 국적자 6명을 자산동결 대상에 추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