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에 보는 주요뉴스_5월 18일

아침브리핑 | 기사입력 2022/05/18 [09:00]

아침에 보는 주요뉴스_5월 18일

아침브리핑 | 입력 : 2022/05/18 [09:00]

1. 윤 대통령, 한동훈 법무부·김현숙 여성가족부 장관 임명

 

윤석열 대통령이 17일 한동훈 법무부 장관과 김현숙 여성가족부 장관의 임명을 재가했습니다. 한 장관은 검찰 기소·수사권 분리에 반대하며 더불어민주당과 대립해왔습니다. 한 장관을 소통령이라고 비판해온 민주당은 협치는 내팽개쳐졌다며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윤 대통령이 전날 국회 시정연설에서 초당적 협력을 강조한 데 따른 반응입니다.

 

한편 여야는 오는 20일 국회 본회의를 열어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 임명동의안 표결을 하기로 합의했습니다. 하지만 윤 대통령의 한 장관 임명 강행으로 한덕수 총리 인준안 통과는 더욱 어려워진 것으로 보입니다.

 

2. 검찰, 윤 대통령 피고발 사건 무더기 각하

 

시민단체 사법정의바로세우기시민행동(사세행)이 윤석열 대통령을 직권남용 등 혐의로 고발한 사건 5건을 검찰이 무더기로 각하했습니다. 검찰이 각하한 사건은 윤 대통령이 검찰총장 시절 특수활동비 140여억원을 자의적으로 사용했다는 의혹, 감사원장이던 최재형 국민의힘 의원과 월성1호기 조기 폐쇄 표적 감사를 강행했다는 의혹, 월성원전 고발 사주 의혹, 청와대 울산시장 선거 개입 의혹 수사 당시 검찰권을 남용한 의혹, 나경원 전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딸 입시 부정 의혹을 의도적으로 불기소했다는 의혹 등입니다.

 

3. 윤재순뽀뽀해주라성추행 사과사퇴 요구는 거부

 

윤재순 대통령실 총무비서관이 자신이 가해자로 지목된 성추행 사건에 대해 “(생일빵에) 화가 나서 (여직원에게) 뽀뽀해주라고 했고, (여직원이) 볼에다 하고 갔던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윤 비서관은 그러면서 자신을 둘러싼 각종 성비위 논란에 대해국민에게 상처가 되고 불쾌감을 느꼈다면 사과드리겠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야당의 사퇴 요구에 대해서는 더 잘 하라는 의미로 받아들이겠다며 거부했습니다.

 

4. 강용석, 대통령 통화 진실 공방이준석 “김은혜-강용석, 단일화 검토할 이유 없어

 

6·1 지방선거 경기도지사 선거에 출마한 강용석 무소속 후보가 17윤석열 대통령과 6일 밤 통화했다 “(통화)기록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대통령실은 강 후보가 윤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김은혜(국민의힘 경기지사 후보)와 싸우지 말고 김동연(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과 싸워야지라고 말했다고 주장한 것에 대해 그런 사실이 없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한편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김은혜 후보와 강 후보의 단일화 가능성에 대해 대통령에게 선거개입 의혹을 제기하는 세력과의 단일화는 검토도 할 이유가 없다고 밝혔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