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민주·진보정당 손잡고 ‘탄핵 총선’ 만들자”···국민주권당(준) 광주에서 정치 대담 개최

전여진 통신원 | 기사입력 2023/11/11 [10:44]

“민주·진보정당 손잡고 ‘탄핵 총선’ 만들자”···국민주권당(준) 광주에서 정치 대담 개최

전여진 통신원 | 입력 : 2023/11/11 [10:44]

▲ 정치 대담 후 기념사진.  © 전여진 통신원

 

국민주권당 광주시당 창준위와 전남도당 추진위는 ‘진보 개혁의 본향, 호남 정치의 길’이라는 제목의 정치 대담을 지난 10일 오후 7시 광주광역시 YMCA 무진관에서 개최했다.

 

박준의 국민주권당(준) 창준위원장, 김태형 심리연구소 ‘함께’ 소장, 시사평론가 최한욱 씨는‘▲윤석열 정권이 임기를 채운다면 어떤 일이? ▲정치개혁, 사회개혁의 과제는? ▲압도적인 윤석열 반대 민심, 그러나 퇴진으로 뭉치지 않는 이유 ▲총선 승리의 길, 윤석열 탄핵’ 등의 주제로 대담을 나눴다.

 

▲ 왼쪽부터 최한욱 정치평론가, 김태형 소장, 박준의 국민주권당 창준위원장.  © 전여진 통신원

 

이들은 “국민은 윤석열 탄핵 의지가 높지만, 민주당의 모습을 보며 무력감을 느끼고 있다”라며 “호남은 진보정당이 성장할 수 있는 가장 좋은 토양을 갖춘 곳이다. 진보정당이 호남에서 집권한다면 대한민국의 정치가 바뀔 것”이라고 호남에서 진보정당의 힘을 키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내년 총선에 대해 “탄핵 총선으로 가야 한다. 민주·진보의 모든 정당이 손을 잡고 우리 국민의 소중한 표가 단 한 표도 사표가 되지 않도록 막아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이날 대담에 진보당 광주시당, 기본소득당 광주시당, 더민주전국혁신회의, 안병하치안감기념사업회, 광주전남시민연대 등이 참석해 의미를 더했다.

 

윤미향 국회의원은 영상을 통해 촛불의 힘으로 민주주의를 완성하기 위해 싸우는 촛불시민들에게 격려와 응원을 보냈다.

 

김주업 진보당 광주시당 위원장은 “국민주권당과 진보당이 함께 손을 잡고 윤석열 정권을 무너뜨리고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데 함께 가자”라고 축사를 했다.

 

▲ 김주업 진보당 광주시당 위원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 전여진 통신원

 

문현철 기본소득당 광주시당 공동위원장은 “이번 대담을 계기로 윤석열 정권을 심판하고 연대의 정치를 대한민국 정치사에서 만들어 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국민주권당의 창당을 응원했다.

 

강위원 더민주전국혁신회의 사무총장, 정성홍 광주전남시민연대 상임대표의 축사도 이어졌다.

 

가수 백자 씨는 노래 공연으로 대담에 함께했다. 참가자들은 노래 공연에 맞춰 손을 맞잡고 함께 노래 부르며 국민주권당 창당을 다짐했다. 

 

▲ 가수 백자 씨의 노래 공연.  © 전여진 통신원

 

  © 전여진 통신원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