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통강반 체육촌 완공 체육강국으로 나아갈 듯
이창기 기자
기사입력: 2017/05/17 [05:25]  최종편집: ⓒ 자주시보

 

▲ 새로 일떠 선 보통강반의 체육촌     © 자주시보

 

인터넷에 올라온 사진 자료에 따르면 북이 보통강반에 체육촌을 새로 완공했다고 한다.

북이 경제사정이 나아지면서 이제 체육 등에도 국가의 역량을 본격적으로 투여하기 시작한 것이 아닌가 생각된다.

향후 국제경기대회에서 북의 선전이 예상된다.

 

남과 북이 단일팀을 만들면 그 상승 효과도 더욱 커질 전망이다.

 

물론 북은 전문 체육인 육성보다 예나 지금이나 대중체육활동을 더 중시해오고 있고 이런 국가정책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6월 3명의 자주시보 기자 항일유적지 취재 경비도 필요하고 새로 영입한 기자 활동비가 절실합니다. 십시일반 정성을 모아주시면 큰 힘이 됩니다.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 후원하기 바로가기 

http://jajusibo.com/newnews/pay_img/jajuilbo_com_cms_support2.htm


트위터 페이스북
 
광고
 
구글어스에서 위치는 정상인 17/05/17 [06:37] 수정 삭제
  평양의 보통강호텔로부터 북쪽으로 100m정도 위에 있는 섬이다.
북위 39° 1'19.68"N, 동경 125°43'4.23"E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