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정밀화 다종화된 핵무기 핵타격 수단 더 많이 만들 것이다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7/05/17 [11:12]  최종편집: ⓒ 자주시보

 

▲ 화성-12형  발사장면   ©자주시보

 

 

북 외무성 대변인은 유엔안보리가 화성-12형 시험발사에 대한 규탄성명을 채택한 것과 관련해 “유엔안전보장이사회의 공보문을 단호히 전면 배격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16일 통일뉴스 보도에 의하면 북 외무성 대변인은 조선중앙통신사 기자와의 문답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한다.  

 

또한 북 외무성 대변인은 “미국이 최근 한주일 동안에만도 두 차례나 대륙간탄도미사일 시험발사를 진행하였지만 유엔안보리가 이에 대해 한마디라도 언급한 적이 있는가” 반문했으며 ‘화성-12형의 시험발사는 자위적 국방력을 강화하기 위한 정상적인 핵무기 고도화 과정의 일환으로 진행’되었다고 강조했다.  

 

대변인은 이어 “세계에서 가장 완성된 무기체계가 결코 미국의 영원한 독점물로 되지 않을 것이며 우리도 상응한 보복수단을 쓸 수 있는 날이 반드시 오게 될 것”이라며 “미국은 그 기회에 조선의 탄도 로켓들이 미국에 실제로 위협이 되는가, 되지 않는가 하는 것을 보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대변인은 “그 누가 인정하든 말든 우리 국가는 명실상부한 핵 강국이며 우리는 상상할 수 없이 빠른 속도로 비상히 강화 발전된 핵 억제력으로 핵 공갈을 일삼는 자들을 단호히 다스릴 것”이라며, “우리는 미국이 우리 국가를 반대하여 감히 군사적 도발을 선택한다면 기꺼이 상대해줄 준비가 되어있다”며 “미국은 미 본토와 태평양작전지대가 우리의 타격권 안에 들어 있으며 섬멸적 보복타격의 온갖 강력한 수단이 우리의 수중에 있다는 현실을 외면해서도, 오판해서도 안 된다”고 경고했다.

 

또한 “우리는 미국과 그 추종세력들이 제정신을 차리고 올바른 선택을 할 때까지 고도로 정밀화, 다종화된 핵무기들과 핵타격 수단들을 더 많이 만들어 나갈 것이며 필요한 시험 준비를 더욱 다그쳐나갈 것이다.” 강조했다.

 

한편 14일 북의 ‘화성-12’형 시험발사에 대해 유엔 안보리는 15일(현지시간)에 언론 규탄성명을 채택했으며, 추가 제재의 가능성까지 열어놓고 있어, 북의 추가적 군사적 행동이 연이어 전개될 것으로 예상된다.  

 

 

6월 3명의 자주시보 기자 항일유적지 취재 경비도 필요하고 새로 영입한 기자 활동비가 절실합니다. 십시일반 정성을 모아주시면 큰 힘이 됩니다. 후원도 소중한 애국입니다.

 

* 후원하기 바로가기 

http://jajusibo.com/newnews/pay_img/jajuilbo_com_cms_support2.htm


트위터 페이스북
 
광고
 
유엔과 말쌈하느니 ㅂㅁ 17/05/17 [11:42] 수정 삭제
  탈퇴하고 공개적으로 반대하는 국가중 약한국가 몇몇만 핵시험하면서 보내면 저런 헛소리들 못할것 가튼데 말이쥐 우선 사드철거안하면 핵으로 경상북도 쥐워버렸으면 소원없것네
주한미군철수는 한국에의해 가능하지 111 17/05/17 [12:05] 수정 삭제
  김영삼 김대중 노무현 이명박 그리고 박근혜가 개성공단 폐쇄시킨
2016.2 북한은 1997년부터 2016.2월까지
20년간 북한경제제재속에서도 호황을 햇지

한국에의한 한미동맹파기및 반미시위 주한미군철수 하는 방법을
--------------------------------------------------------
많은 함정및 한국경제파산을 포함하여 파놓고잇지
---------------------------------------------

~월남패망 베트남식 적화통일 2011년 쓴 글대로 되지
------------------------------------------------------
조선은 ?바른 결정을 하였다. 오만 불순한 국제깡패, 미제의 각을뜨자! 옳다구나 17/05/17 [12:43] 수정 삭제
  조선은 그 결정대로 나가면 최후의 승리자가 된다. 바야흐로 한반도에서 미제가 길들인 괴뢰들은 설자리를 잃고 뗏목난민이 될 순간이 오고있다. 파이팅!!!
조선은 세계에 핵을 퍼뜨려라. ㅋㅋㅋ 17/05/17 [15:42] 수정 삭제
  그러면 양키는 뒈진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