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국무위원장, '화성-14'형 시험발사 관계자에게 당 및 국가표창
박한균 수습기자
기사입력: 2017/07/13 [14:14]  최종편집: ⓒ 자주시보

 

▲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화성-14'형‘ 대륙간탄도미사일 시험발사 성공에 기여한 관계자들에 대한 수여식이 만수당의사당에서  진행됐다.<사진-인터넷>    

 

통일뉴스, 다수 언론 보도에 따르면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화성-14'형‘ 대륙간탄도미사일 시험발사 성공에 기여한 관계자들에 대한 수여식이 만수당의사당에서 진행됐다고 13일 보도했다.

 

이날 수여식에서는 김정은 위원장의 축하연설과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정령 낭독 후 당 및 국가표창 수여식이 진행됐다.

 

김정은 위원장은 축하연설에서 " 우리 당의 로케트강국 건설구상을 받들고 천신만고하여 당에서 정해준 시간에 당에서 구상하는 전략무기체계를 어김없이 내놓은 국방과학자, 기술자, 노동자, 일꾼들을 하늘높이 떠받들고 온 세상에 내세워주고 싶어 이 뜻깊은 자리를 마련하였다"고 말하며 이들에게 뜨거운 감사를 보냈다.

 

또한 "우리 공화국의 전략적 지위와 세계정치구도를 근본적으로 변화"시켰다며 "이것은 조선로동당의 병진노선이 천만번 정당하다는 것을 입증"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로케트연구개발 집단 앞에 나서는 새로운 전투적 과업들을 제시했다."고 덧붙였다.

 

▲ 만수대의사당에서 '화성-14'형 시험발사에 기여한 관계자들에게 당 및 국가표창 수여식이 진행되었다   <사진출처-인터넷>

 

김정은 위원장은 ‘화성-14’형 개발 주역들에게 김일성훈장, 김정일훈장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영웅칭호',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로력영웅칭호', 메달과 시계표창을 비롯한 조선노동당 위원장 김정은 표창장, 조선인민군 최고사령관 김정은 표창장, 김정일 청년영예상 등을 수여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ICBM 관계자들과 금수산태양궁전에서 기념사진을 찍었다.


한편 북은 ‘화성-14’형 대륙간탄도미사일 시험발사 성공을 특대경사로 선전하면서 군민연환대회를 비롯한 기념음악무용종합공연 등을 개최하면서 연일 자축행사를 이어가고 있다.

 

▲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금수산태양궁전 앞에서 '화성-14'형 시험발사 관계일꾼들과 기념사진을 찍었다 . <사진출처-인터넷>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