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위원장, 남측 동포들이 만족을 표시하니 나도 기쁘다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8/02/13 [11:16]  최종편집: ⓒ 자주시보

 

▲ 김정은 위원장은 남측지역에서 공연한 삼지연관현악단 성원들과 함께 사진촬영을 했다.     ©자주시보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남측에서 기념공연을 마치고 온 삼지연관현악단 성원들을 만났다고 노동신문이 13일 보도했다.

 

인터넷에 올라온 소식에 의하면 김정은 위원장은 겨울철 올림픽 경기대회의 축하공연을 성과적으로 마치고 돌아온 삼지연관현악단 성원들을 만나고 기념사진을 찍었다.

 

신문은 삼지연관현악단이 공연을 준비하는 동안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여러 차례 훈련장에 나와 곡목선정부터 형상에 이르기까지 세심한 가르치심을 주시고 시연회를 몸소 지도”하였다고 보도했다.

 

김정은 위원장은 “23차 겨울올림픽 경기대회의 성공과 민족의 화합을 염원하는 우리 북녘 인민들의 뜨거운 마음을 전하고 남녘 동포들에게 기쁨을 더해준 삼지연관현악단의 공연성과를 따뜻이 축하”했으며 “높은 예술적 기량과 성실한 연주 자세로 짧은 기간 공연을 준비하여 최상의 수준에서 성과적으로 진행”했다고 삼지연관현악단 성원들의 성과를 치하했다고 노동신문은 전했다.

 

이어 김정은 위원장은 삼지연관현악단 성원들로부터 공연장 분위기에 공연에 대한 반향을 보고 받고 “문재인 대통령 내외를 비롯하여 남녘 동포들이 공연을 보면서 뜨겁게 화답하고 만족을 표시하였다니 본인도 기쁘다”고 말했다고 노동신문은 보도했다.

 

▲ 삼지연관현악단의 서울 공연이 끝나고 관객들은 앵콜을 외치며 뜨겁게 반응했다.     ©자주시보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111은 구더기 밥 18/02/13 [16:34]
CNN은 용감무쌍한 미국 언론이 된 거고.
뭔 부통령이 남의 나라 잔치에 참석해 일개 회사원보다도 못한 행실을 보였으니 역사에 길이 남을 일이다. 미국에 돌아가기도 전에 난리가 났더구먼. 보낼 사람이 없어 찌질이나 삐진이 같은 인물을 보내 나라 망신시켰냐고. 잘리기 전에 그냥 사퇴하는 것이 바람직해 보인다.

남북 정상회담은 그냥 남북 정상회담인 거지 뭔 북핵 남북 정상회담이라는 헛소리도 나오고 한국 대통령이 불편하니 어쩌니 소리도 있고 별의별 김칫국 마시는 소리가 있다. 또한 어느 나라도 자국의 정상회담을 그 외 다른 나라와 협의하거나 사전 보고 하지 않는다. 미국이 다른 나라와 정상회담을 할 때 한국에 사전 보고한 적이 있는가? 스스로 격을 낮추는 일을 하지 말아야 한다.

한국은 미국이라는 나라가 생기기도 전에 거북선을 만든 나라고 일본넘들이 임진왜란을 일으킬 때 당시 조선에 왜 거북선을 만들었느냐? 그거 없애라! 한다고 해서 버릴 수 없듯이 북한(조선)의 핵도 마찬가지다.

허수아비 같은 유엔 안보리의 제재에 혹 저촉되는 일을 본 정상회담에서 논하더라도 그 협의는 유엔 사무총장하고 하는 것이지 미국과 해서는 안 된다. 남북 정상회담 이후의 상황도 미국 부통령이 보여준 찌질이 역할을 미국이 다시 연출하도록 해 세계적인 왕따로 만들어야 한다.

통일 이전에도 남북 간에 군사동맹을 맺어 한미동맹을 미국이 스스로 파기하도록 만들어 쫓아 보내고 그들의 따까리 역할도 완전히 불가역적으로 청산해야 한다. 그넘들에게 지급한 돈, 사용한 시간과 노력 등을 다른 곳에 돌리면 실업자도 없어지고 비정규직도 없어지고 누구도 노후를 걱정하지 않아도 되고 북한 주민도 도울 수 있다. 자살할 일도 없어진다.

남북 정상회담에 대해 미국넘들이 허튼소리를 하면 당장 미국 주식, 채권과 외환을 제값에 매각하고 한반도와 미국과의 전쟁을 선포하면서 핵 공격할 날짜와 대상 도시 명 200개 정도를 발표하면서 선량한 미국인은 다른 나라로 도피하기를 요청하면 미국에서는 엑소더스가 일어나고 핵전쟁을 막으려는 시위나 쿠데타가 일어나 내전으로 비화하면서 대혼란이 일어날 것이고, 핵 공격 이전에 핵 배낭을 지참한 특수부대 1,000명을 보내 원자력 발전소 등 주요 기간시설을 지역별로 폭파하면서 효과음을 더하면 공포지수가 최고로 올라갈 것이다.

미국이 북한(조선)의 핵 공격 이전이든 그 이후든 대응 공격을 하면 즉각 맨해튼과 워싱턴을 포함한 미국 본토 전체를 한순간에 잿더미로 만들어 버리면 된다. 물론 주한 미군은 사전에 접수하고 주일 미군, 괌, 호놀룰루와 알래스카도 바로 날려버려야지? 다음날 미국 멸망을 공포하면 세상 만인은 썩은 이빨을 뺀 기분으로 환호성을 지를 것이고 통일 한반도는 미국에 버금가는 나라로 번성할 것이다.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