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위원장 "세상은 중대한 변화를 보게 될 것" 역사적 합의 서명
박한균 기자
기사입력: 2018/06/12 [14:44]  최종편집: ⓒ 자주시보
▲ 역사적인 북미정상회담 합의문에 김정은 북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서명했다. 12일 오후 2시 4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센토사 섬 카펠라 호텔에서 북미 정상은 합의문에 서명하고 이후 구체적인 내용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북미정상회담 서명식에서 김정은 위원장은 "새로운 출발을 알리는 역사적 서명"을 할 것이라며 "세상은 아마 중대한 변화를 보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했다.     ©

 

역사적인 북미정상회담 합의문에 김정은 북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서명했다.

 

12일 오후 2시 4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센토사 섬 카펠라 호텔에서 북미 정상은 합의문에 서명하고 이후 구체적인 내용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북미정상회담 서명식에서 김정은 위원장은 "새로운 출발을 알리는 역사적 서명"을 할 것이라며 "세상은 아마 중대한 변화를 보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했다.

 

2018년 6월 12일 역사적인 새로운 시대가 열렸다. 평화와 번영의 시대가 열리고 있는 이 순간을 전 세계인들이 가슴 벅차게 맞이하고 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북미관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