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금강산 병해충 피해 상황 공동점검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8/08/09 [05:45]  최종편집: ⓒ 자주시보

 

통일부는 8일 남북이 금강산 지역에서 산림 병해충 피해 상황을 공동으로 점검하고 이를 토대로 구체적 방제 계획을 세우기로 했다고 밝혔다.

 

임상섭 산림청 산림산업정책국장을 단장으로 하는 12명의 대표단은 8, 금강산을 찾아 병해충 피해 상황을 점검했으며 북측에서는 장용철 산림총국 부국장을 단장으로 10여 명의 산림 관계자가 참석했다. 

 

현장 점검 이후 남북 대표단은 실무협의를 갖고, 산림병해충 방제 양묘장 현대화 등 남북간 기 합의사항 이행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통일부는 이번 방문 결과에 대한 전문가들의 검토를 거쳐 향후 구체적인 방제 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