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브럼스 주한미사령관, 외부위협 격퇴시킬 준비해야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8/11/09 [11:35]  최종편집: ⓒ 자주시보

 

118, 평택 미군기지에서 에이브럼스 주한미군사령관이 취임했다.

 

에이브럼스 사령관은 취임 연설에서 현재 한반도 상황은 어느 때보다 역동적이라며 여러 (외교적) 기회들을 추구하면서도 고도의 준비태세와 오늘 밤 당장 싸울 수 있는 준비태세 능력을 유지하는 게 미군과 한국군의 군사적 책무이며, 억제뿐 아니라 부름이 있으면 외부 위협을 격퇴할 수 있어야 한다고 밝혀, 북의 군사적 위협에 대비할 것을 주문했다.

 

이어 에이브럼스 사령관은 한반도 방어와 지역안보를 지키는 유엔군사령부와 연합사령부, 주한미군사령부의 사명을 강조하며 한미 두 나라의 신뢰와 단합을, 이를 위해 한국과 특별한 관계 구축을 계속할 것을 약속한다. 평화롭고 안전한 한반도를 위한 공동의 사명이라고 강조했다.

 

8일 취임한 에이브럼스 사령관은 주한미군사령관과 한미연합사령관, 유엔군사령관 임무를 동시에 수행한다.

 

한편, 에이브럼스 사령관 취임에 즈음해 민중당은 신임 주한미군사령관의 첫 임무는 유엔사 해체라고 요구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111은 구더기 밥 18/11/09 [12:38]
곧 조선은 조미 정상회담 합의 파기를 선언하고 조미 전쟁 체제로 진입할 것이다.

한국 정부는 판문점 선언이나 9월 평양 공동선언에 연연하지 말고 한반도에서 전쟁을 피하려면 전쟁 발발 시 즉각 주한 미군을 접수해야 한다. 한국에서 조선을 향해 한 발의 미사일이 날아가거나, 폭격기와 전투기가 출격하거나 병력이 출동할 경우 경고나 확인 없이 조선은 한국을 삽시간에 마비시킬 것이다.

조미 전쟁 발발 시 한국 정부가 최소한 남한 지역(한국)을 지키기 위해 주한 미군을 즉각 접수하는 임무는 매우 중요하므로 사전에 계획하고 준비하고 있어야 한다. 한국을 지키려면 아무것도 하지 말아야 한다. 아마도 미국의 핵이나 미사일이 한국에 날아올지 모르니 대피하고 막아야 한다.

조선은 미국을 완전히 검증할 필요 없이 불가역적으로 반병신 만들 것이니 절대 걱정할 필요 없다. 주한 미 사령관 따위의 나부랭이가 한국군의 군사적 책무에 대해 씨버린다고 신경 쓸 이유가 없다.

수정 삭제
4중대 18/11/09 [17:21]
학생들은 미군철수를 주장하던데 민중당은 고작 연합사해체를 주장하냐
그래가지고 4중대란 말을 들어야해 ? 수정 삭제
서말이라도꿰어야 18/11/09 [18:27]
구슬이 서말이어도 꿰어야 보배다. 여기 사람들은 구슬을 꿰어 본 적이 있는가. 하나하나 하려면 많은 시간과 노력이 들어간다. 주한미군철수를 논하기 앞서 여러가지 조치가 선행되어야 할 것이다. 1.평화협정(평화조약) ------- 남북교류 활성화, UN 사 해체 2.전작권 전환 ------- 미래연합사 창설(한국군 전시작전권 복귀) 3.언제인가 ------- 한국군과 주한미군사령부로 2원화 분할(분할되어야 떠나지) 4.언제인가 ------ 한반도에 패권국 출현 위험소멸시 주한미군 철수 2. 까지는 한반도의 특수상황이고, 3. 의 체제는 독일, 일본, 터어키, 사우디, 영국 등등의 미군이 파병되어 있는 국가에서 공통적으로 채택하고 있는 모델임. 독일을 예로들면, 독일군과 주독미군사령부가 별도로 존재함. 일본도 동일. 수정 삭제
서말이라도꿰어야 18/11/09 [18:31]
미래에 군인들이 모두 전투로봇으로 대체되어 13억 인구의 중국이나 한국이나 군인수가 무의미해지고, 전투기는 모두 드론화되어 중국이나 한국이나 숫자적 우위상황을 확보할 수 없고 등의 시대가 되면, 즉 인공지능과 로봇, 드론의 시대가 되면, 전장환경은 근본적으로 달라질 것이며, 컴퓨터 게임이 될 것임. 머지 않았음. 2040년 이전에 등장할 일임. 불과 20년 남았음. 여러분들은 무얼 그리 서두르시나. 20년후는 오기 마련인데 수정 삭제
죽으려고 환장? 18/11/11 [10:17]
이 스레기 유태인 사냥개가 천지를 모르고 날뛰는구나! 그렇다 아주 역동적이다. 한반도뿐 아니라 전세계 특히 네들 서방제국주의 동맹국들이 아주 역동적이다. 제삿날 받아놓고 미쳐날뛰는 네들 꼬라지 잘 보고있다. 제삿날도 그냥 제삿날이 아닐 것이다. 사상유례없는 네들 제국주의 침략자들의 참혹한 패배의 역사가 이 지구위에 새겨질 것이다. 유태인 개새기 하수인들은 단 한놈도 놓치지 않을것이다. 약속한다. 쪽바리 열도로 대피해? 그기도 살아날 놈이 없을낀데..괌으로 하와이로 본토로? 그기가면 살수있을 거 같으면 jot빠지게 토껴보거라.. 네들의 도발과 도전에 대한 가장 참혹하고 잔인한 응전이 준비돼 있다.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