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워킹그룹, 워싱턴에서 북 비핵화 방안 논의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3/15 [07:24]  최종편집: ⓒ 자주시보

 

미 국무부가 <한미워킹그룹>에서 북 비핵화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로버트 팔라디노 미 국무부 부대변인은 14(현지 시각) 정례브리핑에서 워싱턴에서 한미워킹그룹 회의를 열어 북 문제에 대한 포괄적이고 긴밀한 조율의 일환으로 북 비핵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말했다.

 

이어 팔라디노 부대변인은 두 나라가 북의 최종적이고 완전히 검증된 비핵화라는 공동의 목표 달성 노력에 대한 최신 정보를 공유했으며 유엔 안보리 결의의 이행을 통한 방안들도 여기에 포함된다고 덧붙였다.

 

그리고 <한미워킹그룹>은 한미 양국이 동맹이자 파트너로서 긴밀한 협의와 조율을 위해 정례적으로 계속 열겠다는 약속을 재확인했다고 팔라디노 부대변인은 말했다.

 

팔라디노 부대변인은 스티븐 비건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14일 주요국 유엔주재 대표들과 만나 하노이 정상회담을 비롯해 미국과 전 세계가 유엔 안보리 결의를 완전히 이행하기 위해 무엇을 하고 있는지에 대해 대화를 나눴다고 덧붙였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선감자 19/03/15 [09:39]
다시한번 촛불을 높이 들어 똥덩어리보다 못한 개한국당 무리들을 최우선 척결하고 어벙이 일당들도 강력하게 심판하고 응징하여 정의로운 자주민생주권을 바로 세워야 한다 수정 삭제
연방 19/03/15 [22:49]
미국 승인 없이는 아무것도 못하는 괴뢰 국가 대한민국은 지금 당장 해체시켜야 한다.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