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해군 대표단 중국 관함식 참가 위해 평양 출발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4/21 [19:43]  최종편집: ⓒ 자주시보

 

 

조선중앙통신이 20, 북의 해군사령관 일행이 중국을 방문하기 위해 평양을 출발했다고 보도했다.

 

인터넷에 올라온 소식에 의하면 조선중앙통신은 20, “김영식 조선인민군 해군대장과 그 일행이 중국인민해방군 해군창립 70돌 행사에 참가하기 위해 평양을 출발했다고 보도했다.

 

중국은 오는 23, 러시아, 태국, 베트남, 인도 등 10여 개국의 함정과 60여개 국의 대표단이 참가하는 합동관함식을 열 예정이다.

 

한편, 우리 해군도 이 관함식에 참가한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