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수호대 "비건은 당장 떠나라!"
대학생통신원
기사입력: 2019/05/09 [13:27]  최종편집: ⓒ 자주시보

▲ 백두수호대가 상징의식으로 성조기와 비건을 불태우고 있다.     © 대학생통신원

 

▲ 백두수호대가 상징의식으로 성조기와 비건을 불태우고 있다.     © 대학생통신원

▲ 백두수호대가 외교부 앞에서 비건은 떠나라는 기자회견을 열고있다.     © 대학생통신원

 

59일 오전 104.27 판문점선언 · 9월 평양공동선언 이행 방해세력 제압실천단 백두수호대’(이하 백두수호대)가 외교부 앞에서 한반도 평화방해! 국가주권침해! 스티븐 비건 방한 규탄기자회견을 열었다.

 

백두수호대는 지난해 11월 서울남북정상회담을 방해하는 세력을 제압하기 위해 만들어진 대학생 실천단으로 서울정상회담이 수면 아래로 가라앉은 상황에서 2018년에 합의한 두 선언의 이행 방해세력을 제압하기 위해 다시 활동을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

 

백두수호대 부단장이 기자회견 사회를 맡았다.

 

백두수호대 부단장은 스티븐 비건은 대북 식량 지원의 탈을 쓰고 북의 비핵화, 단거리 발사체를 대응방안을 우선적으로 논의하기 위해 한국에 들어온 것이며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바라지 않는 미국의 파견인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라는 발언을 했다.

 

백두수호대는 미국은 셀 수 없이 많은 핵무기로 무장한 강대국이다. 그런데 정상회담으로 합의한 내용은 모조리 무시하고 북한만 이렇게 막무가내로 비핵화를 강요하는 것은 단지 약소국을 본인들 마음대로 무장해제 시켜서 자신들의 억압을 강화하겠다는 것밖에 안 된다며 미국식의 비핵화를 꼬집었다.

 

또한 맥스선더라는 한미군사훈련의 이름만 바꿔서 여전히 훈련을 하고 있다. 이는 지난 9월에 있었던 평양공동선언을 위반하는 행위이다. 미국은 군사훈련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며 정상들의 선언을 무시하고 한미연합훈련을 지속하고 있는 것에 대해서도 백두수호대는 비판했다.

 

백두수호대는 상징의식으로 스티븐 비건의 방한을 강력히 규탄하고 당장 떠나라는 의미로 성조기와 비건의 사진을 불태웠다.

 

불태우는 중간에 경찰이 제지했지만 이미 성조기는 절반 이상이 타 버렸다.

 

마지막으로 이와 같은 상황을 그저 지켜보고 있지 않을 것이다. 남북관계를 방해하는 세력이라면 어디든 따라가 투쟁을 이어갈 것이라며 비건이 방한 기간 동안 비건을 규탄하는 행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후원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구더기 관찰사 19/05/09 [18:33]
▶ 미국은 천사의 탈을 쓰고 나타난 악마였다. 요즘은 탈도 쓰지 않고 악마 모습 그대로 보이며 세상을 여기저기 어지럽히고 있다. 6·25전쟁은 3년간, 시리아 내전은 8년간, 그러나 아직 끝나지 않았다. 수많은 반군, IS, 알카에다, 미국과 서방국 및 중동 수니파 국가가 시리아를 폐허로 만들었다. 이때 이라크 북부는 또 한 번 골로 갔다. 시리아를 이렇게 만든 건 오바마와 힐러리다. 트럼프는 폐허가 된 시리아가 미국 국가안보에 위협이 된다며 국가비상사태 기한을 연장하고 경제 제재를 지속했다. ▶ 2차 대전도 끔찍한 전쟁이었는데 연이어 6·25전쟁, 베트남 전쟁, 유고 내전, 숱한 중동전쟁, 아프가니스탄 전쟁, 이라크 전쟁, 리비아 내전, 시리아 내전, 예멘 내전(여기서 말하는 전쟁과 내전은 미국과 따까리가 떼거리로 침략한 전쟁이다)이 줄줄이 일어났고, 베네수엘라, 이란과 조선 등에도 강한 제재를 하며 기력을 상실시킨 다음 따까리를 긁어모아 침략할 예정이다. ▶ 그러기 전에 조선은 위에서 언급한 피침략국과 비동맹운동 국가 등에서 미국을 침략할 20,000,000만 명을 준비한 다음 멕시코 정부와 협의하고, 캐나다 국경 무력화 계획도 수립한 뒤, 미국 200개 대도시를 핵 공격하고 전 세계 미군 기지를 초토화한 다음, 특수부대를 미국에 침투시켜 우주센터, 전기, 통신 및 방송 시설, 군 기지, 경찰서와 정부부서 등 주요 시설을 파괴하고, 동시에 동부와 서부는 상륙작전으로, 남과 북은 국경 통과로, 내륙 곳곳에는 멕시코 등 여러 중미 공항에서 이륙한 수천 대의 비행기에서 저공 낙하로 일시에 미국에 진입하여 팍팍 접수해 나간다. ▶ 이러면 비건이나 트럼프 따위의 나부랭이 때문에 더는 소란 피울 이유가 없어진다.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