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지방인민회의 대의원선거위한 중앙선거지도위원회 구성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6/14 [12:41]  최종편집: ⓒ 자주시보

 

북에서 721일 지방 인민회의 대의원선거가 진행된다.

 

조선중앙통신은 14일 지방 인민회의 대의원 선거를 위한 중앙선거지도위원회가 구성되었고 보도했다.

 

13일 발표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결정에 따르면, 중앙선거지도위원회는 위원장 태형철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 부위원장 김평해 당 부위원장, 서기장 정영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서기장, 위원 최부일 국무위원회 위원, 김영호 내각사무장, 박철민 청년동맹 1비서, 주영길 직총 위원장, 김창엽 농근맹 위원장, 장춘실 여맹 위원장으로 구성되었다.

 

지방 인민회의는 도(직할시), (구역), 군 인민회의로 지방 주권기관으로 지방 인민위원회를 지휘하는 역할을 한다.

 

지방 인민회의 대의원 임기는 4년이다. 지방 인민회의 대의원은 통상 인구 1천 명당 1명으로 하는데 2015년 지방인민회의 대의원은 28116명이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이북바로알기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