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악관 도착한 평화대행진단...“트럼프 대통령 만납시다!”
박한균 기자
기사입력: 2019/09/26 [12:58]  최종편집: ⓒ 자주시보

 

 

▲ 한국대학생평화대행진단은 25일(현지시각) 백악관에 도착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 한반도 평화를 이야기하자고 면담을 요청했다.     © 대학생평화대행진단

 

▲ 한국대학생평화대행진단은 25일 미국 재무부 앞에서 미국 규탄 행동을 이어가고 있다.     © 대학생평화대행진단


한반도 평화 실현을 위해 미국을 방문하고 있는 한국대학생평화대행진단(이하 대행진단)이 25일(이하 현지시각) 저녁 7시, 백악관에 도착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면담을 요구하고 나섰다.

 

대행진단은  트럼프 대통령에게 24일 트윗으로 전한 면담요청을 큰 소리로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 우리와 만납시다! 우리는 9월 25일부터 백악관 앞에서 기다리겠습니다. 한국대학생과 평화에 대해 이야기합시다.”

 

“President Donald Trump, Let’s meet with us! We are waiting for you in front of the White House from September 25. Let’s talk about peace with university students of South Korea.”

 

대행진단은 트럼프 대통령에게 “UN 대북제재 해제, 지소미아 내정간섭 반대, 주한미군 철수, 한미군사훈련 중지” 등의 요구안을 가지고 트윗을 통해 면담을 요청한 상황이다. 

 

대행진단은 짧은 입장발표를 마치고 현수막 피켓팅과 율동을 진행했다. 

 

지난 24일 유엔총회가 열리는 뉴욕에서 활동을 시작한 대행진단은 백악관에 도착하기 전 재무부 앞에서도 미국 규탄행동을 진행했다.

 

대행진단은 대북제재 해제 구호를 외치고 미국의 내정간섭을 규탄하는 현수막을 펼치고 피켓팅을 진행했으며 지나가는 미국인들이 많은 관심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대행진단은 26일 백악관, 국회의사당, 국무부 앞에서 “한반도 평화 방해꾼 미국 규탄’을 이어갈 계획”이라며 “한반도 평화 수호를 위한 마지막 행보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호소했다.

 

▲ 대학생 평화대행진단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공개적으로 만날 것을 제안했다. [제공-대학생 평화대행진단]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알아도몰라 19/09/26 [20:01]
그대들의 패기넘치는모습은 참으로 가상하고 자랑스러우나 미국눔덜은 눈하나까딱하지않고 오히려 머리검은 미국눔덜한테찍혀 나중에 탄압대상 일순위에오르는 요시찰인물로등재될터. . . 미국눔덜한테는 1975년 북베트남방식이나 아프카니스탄의 탈레반전사들방식의 무장투쟁으로 응징하는 힘의논리만이 유일한해법일것이다 수정 삭제
선지자 19/09/27 [07:34]
자유민주주의가 왜 좋으냐? 지그들 맘대로, 유리하다면 하는거니깐.. 정치도, 종교도, 학문도,교육도, 경제도..심지어 성도, 사랑도 다 자유아닌가? 이래서 좋다. 뭐, 세습입네..독점입네..부당하네..등등 말이많고 지나치게 확대하고 나발부니깐 시끄러운거지, 결국 유리한대로,입맛대로,능력대로 흘러가는게 역사아닐까? 잘알지도못하면서 '사회주의,공산주의,북한, 일본,미국등 마구 재단하는 새앙쥐무리들로 혼란,무질서,마구마구로 가는게 아닌지..? 수정 삭제
구더기 관찰사 19/09/27 [16:23]
ㅇㅇㅇㅇㅇㅇ/ 이 헛소리를 지껄이는 넘에게 자주시보는 왜 편집 권한을 줬는지 참 궁금하네? 이 사람은 기자 회원으로 보이는데 댓글은 매번 영 어울리지 않게 달고 있다. 권한을 취소하고 댓글도 못 달게 조치해 주세요.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