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진연, 서초동에서 윤석열사퇴, 황교안 구속 외쳐
대학생통신원
기사입력: 2019/10/06 [00:11]  최종편집: ⓒ 자주시보

지난 928, 서초동 일대를 검찰 개혁을 요구하는 200만 시민들의 촛불이 뒤덮었다. 검찰의 조국 법무부 장관에 대한 폭압적인 수사에 대해 이건 너무 심하다며 자발적으로 나온 시민들이었다. 지난 박근혜 탄핵 촛불 이후 최대 인파였다는 평가가 이어지고 있다.

 

일주일 이후 105일, 다시 촛불집회가 진행됐다.

 

본 행사는 6시부터 진행이었으나 수많은 인파가 행사 시작도 전인 오후 2시부터 서초동 일대에 모였다. 이번 집회는 주최 측 추산 300만 명이 넘게 참여했다.

 

오후 3시부터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이하대진연’)이 검찰청 앞에서 윤석열 사퇴! 검찰 개혁! 황교안 구속! 토착왜구 자한당 해체!자한당 패스트트랙 57, 조국처럼 수사하라를 요구하는 서명을 진행했다.

 

3시부터 진행 한 서명은 집회가 끝난 시각인 9시까지 진행됐다. 6시간이라는 짧은 시간에도 5,500명을 넘는 많은 시민이 참여했다. 5시부터 본 행사 전인 6시까지는 서명과 함께 버스킹을 진행했다.

 

버스킹에서는 대진연의 여러 창작곡을 불렀다. 황교안의 구속을 바라는황교안 구속가자’, 자유한국당 해체를 바라는 자유한국당 해체송등을 불렀다. 서명과 버스킹에는 굉장히 많은 시민들의 호응과 응원이 이어졌다.

 

6시부터는 본 행사가 진행됐다. 본 행사에서는 여러 민주 시민들과 인사들의 발언이 이어졌다.

 

김한성 대진연 상임대표는 다가오는 112, 대학생들이 광주학생 항일운동 90주년을 맞아 광화문에서 검찰개혁, 토착왜구 자유한국당 해체, 황교안 구속을 외치는 집회를 계획 중이다. 꼭 검찰 개혁과 황교안 나경원 자한당 수사를 이루고 국민이 승리 할 수 있도록 대학생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김 대표의 발언 뒤에 대진연 소속 동아리들의 노래 공연도 이어졌으며, 노래패 우리나라다시 광화문에서g.o.d촛불 하나를 공연해 촛불 집회 참가자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촛불집회는 가수 이은미 씨의 공연 후에 끝이 났다.

 

▲ 김한성 한국대학생진보연합 대표가 발언을 진행하고 있다.     © 대학생통신원

 

▲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노래 동아리들이 노래공연을 진행하고 있다.     © 대학생통신원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님을 위한 행진곡 19/10/06 [13:47]
사랑도 명예도 돈도 다 내꺼다 ~~~문조빠들의 신행진곡 수정 삭제
ㅋㅋㅋ 19/10/06 [16:08]
독재정권의 앞재비역을 맡으며 온갖 비리와 축재를 한 검찰이 나라를 말아먹고 지금 각종 언론플레이와 똥바기댓글을 달고 있구만 수정 삭제
卢志明 19/10/06 [19:35]
위 님을../님은 검찰이 계속 군부독재 시대, 아니 왜정때 처럼 국민들을 개돼지 취급해 주기를 바라는가? 본인 당신도 그런 대접을 받기를 바라는가? 흔누리당 것들이 왜 도대체 검찰개혁을 반대하는 이유가 무엇인가? 곧 자기들의 권력의 원천인 검찰이 박살나는것을 막기위해 무지랭이 백성들을 동원하여 저 지랄 멍석을 깔아놓고 왼병 육갑을 떨고 있는것을 왜 모르는가?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자식을 키우는 부모라면 아이들의 미래에 자랑스럽고 정의로운 나라를 물려 줘야 되지 않는가? 곰곰히 생각해보라, 그리고 그 옛날 군부독재, 이명박근혜 시절의 언론의 자유가 있었는지를 생각해 보라, 지금처럼 입을 갖은 사람은 그야말로 100% 자유롭게 아가리 질을 할 수 있었던 시대가 있었던가? 이는 현정부이니까 가능한 것이다. 그 공로는 모르고 계속 욕지거리만 해대는 이유는 무엇인가? 군부독재 이명박근혜 정부시절 등에 스트로우를 국민들 등에 꼽아놓고 쪽-쪽 빨아먹어도, 아니 스트로우가 꼽혔는지 자체도 인식하지 못하게 쇠뇌교육을 시켜놓은 자들이 다시 집권을 해 보겠다고 발광을 떨고 있는 것을 도와 주는 자들은 과연 머리가 제대로 돌아가는 사람들인가? 참으로 한심해서 이글을 한 번 써보았다. 수정 삭제
卢志明 19/10/06 [19:40]
그리고 돈 돈 하는데 실제로 돈에 미친 자들은 바로 흔누리당 것들이 아닌가? 일본 식민지 시절 일본의 똥개 노릇하면서 뱃대지 채우고 미군정들어서 이승만을 필두로 온국민을 빨갱이로 몰아서 고문하고 죽이고 그 뒷편에서는 돈을 챙긴자들이 누구인가? 바로 토착왜구 들이 아닌가? 설사 조국장관이 돈을 밝혔다고 치자 그리고 범법행위를 했다고 치자, 황교안을 비롯한 라경원 등 흔누리당 의원들은 과연 그 범법행위에서 자유로울 수가 있는가/ 당장 황교안의 비리는 하늘을 뒤덥는다 그런데 윤석렬 지금의 검찰이 한 통속이라 수사를 안할 뿐이다. 이 사실을 왜 모르는가? 알면서도 모르는체 하는 것인가? 그렇다면 한번 자세히 비교해보라 누가 더 돈이 많고 범법행위를 했는지?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적폐청산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