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북 ‘화살-2형’ 전략 순항미사일 4개 발사, 24시간이 지나도록 한미는 몰라

문경환 기자 | 기사입력 2023/02/24 [09:52]

북 ‘화살-2형’ 전략 순항미사일 4개 발사, 24시간이 지나도록 한미는 몰라

문경환 기자 | 입력 : 2023/02/24 [09:52]

북한이 23일 새벽에 전략 순항미사일 4개를 발사했지만 한미 당국은 전혀 눈치채지 못해 충격을 주고 있다. 

 

북한은 24일 아침에 조선중앙통신 보도를 통해 전날 새벽 인민군 동부지구 전략순항미사일부대 화력 구분대가 함경북도 김책시 일대에서 동해로 4개의 전략 순항미사일 ‘화살-2형’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북한의 전략 순항미사일 이름이 공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번 화성포-15형 발사 때와 비슷하게 나머지 구분대는 실사격 없이 갱도 진지에서 화력복무훈련을 진행하였다고 한다. 

 

이는 실전이 발발하면 전체 구분대가 동시에 전략 순항미사일을 발사할 것임을 암시한다. 

 

미사일은 2천 킬로미터 거리를 타원 및 8자형 궤도를 따라 1만 208초(2시간 50분 8초)에서 1만 224초(2시간 50분 24초) 동안 비행하였다고 한다. 

 

북한의 발표에 따르면 약 3시간 동안 동해에 날아다니는 미사일 4개를 한미는 24시간도 더 지나 북한이 발표할 때까지 포착하지 못한 셈이다. 

 

이로써 발사 징후를 사전에 포착해 선제 타격하거나 발사된 미사일을 요격한다는 ‘한국형 3축 체계’가 완전히 무력화하였음이 드러났다. 

 

한편 언론은 이번 북한의 미사일 발사가 22일 미 국방부 청사(펜타곤)에서 진행한 제8차 한미 확장억제 운용 수단 연습(DSC TTX)에 대응한 것으로 추정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